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에서 로그인 후
    이용바랍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나는 독일에서 일한다 : 해외 취업 판타지를 넘어, 실전 독일 생존기


SMART
 

나는 독일에서 일한다 : 해외 취업 판타지를 넘어, 실전 독일 생존기

<전나래> 저 | 이담북스(이담Books)

출간일
2020-04-30
파일형태
PDF
용량
2 M
지원 기기
PC 스마트폰 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 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저자는 국제적 떠돌이의 삶을 한 번쯤 상상해보는 이들에게 해외 취업과 해외 생활의 득과 실, 장점과 단점을 적나라하게 담아내고 있다. 유럽 권 국가에서 생활하는 것의 장점만 나열하는 미디어의 다큐나 기사와 달리, 실제 생활은 어떤 모습인지, 독일 현지의 대기업에서 직장생활 하고 있는 저자의 경험을 녹여내 현실적으로 전하고 있다. 독일에서 생활하는 외국인으로서의 취업, 직장생활, 관계, 그 외의 생활 전반의 장점과 단점 등을 실제 경험담을 담아내어 생생하게 이야기해주는 것이다.

저자소개

'국제 나그네 전문가'. 스스로를 소개할 때 종종 쓰는 우스꽝스러운 타이틀이다. 대학에 입학한 이후 한국에 있던 시간보다 한국 밖에 있던 시간이 훨씬 길었던 탓에, 주변에서 '저 친구는 도대체 언제 한 곳에 정착한단 말인가' 하는 우려와 질문을 여러차례 받으며 살았다. '세계는 넓고 갈 곳은 많다!', '글로벌 인재가 되어라!'라고 학창시절 내내 가르쳐놓곤, 막상 사회에 나가면 소속된 조직의 노예로 꽁꽁 묶어놓는 시스템에 굴복하기 싫어 일탈한 것이 나그네 생활의 시작이었다. 스페인, 미국, 멕시코를 거쳐 독일에 건너와 밥벌이 해먹고 살다보니, 어느덧 서른이 훌쩍 넘은 노처녀 직장인이 되어버렸다. 다양한 이유로 국제적 떠돌이의 삶을 한 번쯤 상상해보는 이들에게 이 생활의 득과 실, 장점과 단점을 적나라하게 공유하고자 글을 쓰기로 마음먹게 되었다. 결국, 《나는 독일에서 일한다》를 출간하며 보다 많은 사람들과 그와 같은 이야기를 나누게 되었다. 몇 년의 직장생활 끝에 본인이 잘하는 것과 좋아하는 것이 일치하는 분야가 말하기와 글쓰기라는 데 확신을 갖게 되었다. 현재 책 저자를 넘어 컨텐츠 크리에이터로 새로운 도약을 꿈꾸고 있다. 물론 그 무대가 한국이나 독일 등 어느 한 곳에 제한되지 않기를 바라며 말이다.

목차

Prologue

Chapter 1 한국을 떠나며
01_ 두려움과 갈증
02_ 왜 선택의 기로에서 독일 행을 결정했는가?
03_ 독일에 가기 전 준비운동
- 단기 숙소 구하기
- 미리 도착지 관공서를 알아보고, 가능하다면 방문 예약해둘 것
- 무슨 외국어든, 문법은 한국 학원 시스템이 짱
- 나의 소중한 멘탈을 지켜줄 여유 자금
Tip. 1_ 독일의 세금과 생활비

Chapter 2 독일에서 외국인 노동자로 산다는 것
01_ 독일 회사 진입까지
- 토종 한국인이 독일 회사에 취업할 확률이란?
- 한국 기업으로의 진입
- 현지 채용에 대한 오해와 진실: 한국 기업 해외 법인
- 슬럼프로 비롯된 독일 생활의 터닝 포인트
- 독일엔 공채가 없다
- 누가 서류를 통과 하는가
- 순조로운 면접 체계와 날카로운 질문
- 인내의 퇴사 통보 기간과 수습 기간
02_ 독일 직장 실전편
- 존중의 소통 - 꾸중 VS 비판, 싸움 VS 토론
- 신입 사원 생존기? 생활기!
- 시간을 스스로 관리할 수 있는 삶
- 휴식은 직원의 권리일 뿐, 상사가 주는 것이 아니다
- 아파도 괜찮다
- 자율성이 확보되는 공간
- 목소리를 내는 것이 중요한 독일 회사
- 퇴사자와 해고자를 대하는 자세
- 적수는 어디에나 존재한다
- 갈등의 주범은 늘 그렇듯, 소통 방식에 있다
- 협업을 위한 고군분투
- 만국 공통의 언어는 뒷담화와 불평
- 회사에 합리적으로 불평할 수 있는 권리
- 위로 또 위로 : 승진 게임
- '베를린 장벽' 허물기 같은 '여성 유리 천장' 허물기
03_ 독일 생존기
- 독일 내 악덕 한인업체
- 독일에도 인종차별이 심한가?
- 취업 전쟁 같은 방 구하기
- 시멘트만 남긴 채 이사 가는 독한 독일인
- 끝도 없이 밀려드는 외로움과의 사투
- 베를린리포트가 준 교훈
- 자잘한 문제 해결의 어려움
Tip. 2_ 독일 이력서 및 커버 레터 작성법 그리고 면접 대비

Chapter 3 화성에서 온 독일인 금성에서 온 한국인
01_ 레알 독일?!
- Before VS After
- 재미없는 독일인Ⅰ - 집돌이 집순이 마스터 코스
- 재미없는 독일인Ⅱ - 독일인은 집 밖에선 뭘 하고 놀까?
- 재미없는 독일인Ⅲ - 듣는 건 최고, 리액션은 최소!
- 검소한 독일인Ⅰ - 너는 겨울 코트가 몇 개니?
- 검소한 독일인Ⅱ - 신용카드는 받지 않습니다
- 실속주의 독일인Ⅰ - 손님은 왕이 아니다, 독일의 서비스
- 실속주의 독일인Ⅱ - 병에도 보증금이 있다
- 독일인 로맨스Ⅰ - 독일인은 어디서 연애 상대를 만날까?
- 독일인 로맨스Ⅱ - 선택보다 필수에 가까운 결혼 전 동거
- 독일인 로맨스Ⅲ - 독립적인 남녀, 독립적인 관계
02_ 독특한 독일의 얼굴
- 예쁘지 않아도 괜찮다
- 독일은 왜 외국 영화를 여전히 더빙할까?
- 화장실 이야기 - 유럽에서 가장 깔끔한 공중 화장실
- 투박스런 독일 음식 그리고 숨겨진 맛

Epilogue_ 나는 왜 여전히 독일에 있는가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